JRH_exhibition2
2018-2019 자갈마당 기억공간 <응답의 시선> 전리해 개인전 팜플렛 디자인
작가와의 만남
2018. 공간극 <두려운 밤시간에 너는 나를> 작가와의 만남 _을지로 세운청계상가
JRH_exhibition
2018. 7월
공간극 <두려운 밤 너는 나를> 전리해 개인전 팜플렛 디자인
<시사IN> 2018. 12월호
<시사IN> 한 해의 마지막 호는 <올해의 인물, 올해의 사진>이라는 주제로 특집호 형태이다. 그중 올해의 사진 부분은 사진 기자 및 사진 작가들의 사진중 올해 한국 사회와 관련하여 주목해 봐야 할 사진들을 선정하고 그 사진에 대한 짧은 코멘터리와 함께 한다. 사진과 함께 들어갈 글은 사진에 맞게 이문재 시인에게 의뢰하여 나온 글이다.
스크린샷 2019-01-04 위치 오후 6.57.14
성매매집결지 100년 아카이빙 vol.1
<나의, 국가, Arbeit Macht Frei>

2018.9.13(목) – 9.30(일)
월요일, 추석연휴 23, 24일 휴관

주최 : 여성가족부, 복권위원회
공동주관 : 한국여성인권진흥원∙경원사회복지회 부설 상담소 with us∙광주여성인권지원센터 언니네∙대구여성인권센터∙반성매매인권행동 이룸∙서울특별시 다시함께상담센터∙여성인권상담소 소냐의집∙여성인권센터 보다∙여성인권지원센터 살림∙인권희망 강강술래∙전북여성인권지원센터
협력 : 탈영역우정국

오프닝
2018.9.13 목요일 오후 3시
장소: 탈영역우정국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 20길 42)
축하공연: 이내

부대행사 토크콘서트 ‘나의 동두천’
일시: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오후 2시/4시
진행: 김종미 작가(‘괭이부리 아이들’ ‘나의 동두천’), 김태정 대표(두레방)

전시 기획: 최윤정
전시 보조: 나윤주
참여 작가: 고사리, 김도희, 김태권, 오석근, 전리해, 정용국,
아주 오래된 틈, 동덕아트갤러리, 서울
이 전시는 우리 사회 곳곳에 오랜 세월 동안 자리한 부조리와 차별의 틈새를 들여다보려는 시도입니다. 가부장적 남성 권력에 의해 억압받고 소비되는 여성들의 모습, 숨 막히는 비인간적 노동 속에서 고통 받는 수많은 ‘을’의 몸짓은 하얀색 주류의 벽에 흡수되지 못한 채 균열의 흔적으로 남아있음을 압니다. 전시에 참여한 여섯 명의 작가들(무진형제, 이은새, 전리해, 전지인, 정아람, 조민아)이 동시대의 틈새에서 포착해낸 것은 결국, 삶의 균열을 안고 묵묵히 살아가야하는 우리 자신들의 초상과 다름 없습니다. 녹록치 않은 삶이지만, 이제 그토록 오래된 수많은 틈새들에 주목한 ‘우리’의 힘은 거대 권력과의 대결에서 이겼던 아라크네(Arachne)처럼 새로운 시작과 변화의 의지를 일으키리라 희망합니다.
경향신문 - 자갈마당 2018.2.19
대구의 대표적 성매매 집결지 폐쇄 전 모습 담은 사진책 나와ㆍ성매매 여성들의 육성 더해 자본에 의한 억압의 기억들 증언
‘My Sweet Home.’ 장미꽃 무늬에 둘러싸인 영어 문구가 눈에 들어온다. 대구 성매매 집결지 자갈마당의 한 업소 213호 출입문에 부착된 대형 스티커 문구다. 사진작가 전리해의 섬세한 시선은 자갈마당에서 꽃무늬 벽지, 화분과 인형이 놓인 탁자, 가지런하게 정리된 수건, 크리스마스트리를 잡아낸다. 언뜻 평범한 가정의 소품들을 촬영한 듯한 이미지들은 성매매 집결지가 ‘즐거운 나의 집’과는 전혀 상관없는 불행과 고통의 공간임을 반어적으로 드러낸다. 카메라에 담긴 꽃장식, 키티 등 화사한 ‘장식적 표면’들은 성매매종사자들이 처한 암흑적 현실과 극적으로 대비하려는 작가의 시도라고 책은 설명한다.
사진작가 전리해·오석근·황인모는 2016~2017년 자갈마당에서 사진을 찍었다. <자갈마당>(사월의눈)은 그 촬영의 결과물이다.
자갈마당 - 사진집 출간
사진. 오석근, 전리해, 황인모
글. 최윤정
자료협조. 대구여성인권센터
초판 발행. 2017년 12월 31일
발행부수. 500부
사진. 72장
면수. 156쪽
크기. 210(w) x 280(h) x 14(d) mm
제본. PUR
기획 및 편집. 전가경
디자인. 정재완
제작. 문성인쇄

ISBN 978-89-969373-8-8 (03660)
30,000 won

“인권 유린 현장에 대한 성찰” 작가들이 포착한 ‘자갈마당’ 사진집 출간"<자갈마당>은 오석근, 전리해, 황인모 작가가 2016년부터 2017년까지 2년간 포착한 사진 72장, 그리고 최윤정 큐레이터의 글이 담겼다. 자갈마당이 폐쇄되기 전, 기록을 남기기 위해 대구여성인권센터와 지역 예술가들이 진행한 ‘자갈마당 기억 변신 프로젝트’의 결과물이다.
강정대구현대미술제 2017 매일신문
2017 강정대구현대미술제_공식포스터 복사본
2016 아트 인 컬쳐, 8월호 / 드래곤 아이즈
2016. 자갈마당 시각예술아카이브
2016. 자갈마당 기억변신프로젝트
2016 사진예술, 5월호 / 포스트모던 이후 사진풍경, 전리해
2016 대구문화 월간지
2016 사진예술 5월호 / 포스트모던 이후 사진풍경
2016 개인전 - 태연한 기울기 팜플렛 표지
2015.  아트 에디션
2015 포토닷, Photo닷 12월호
2015 포토닷, Photo닷 12월호
2015 갤러리 블랭크, 전리해 '추적된 화면·Tracked Pi
2014 수퍼 로맨틱스 Super Romantics 실험적예술프로
대구예술발전소
DAEGU ART FACTORY

2014_1209 ▶ 2015_0125

참여작가

김과 현씨_류현욱_배윤환_배종헌_송호진_신제현심우현_유목연_유병서_이완_이지영_이태희이환권_장성은_전리해_차지량_최대진_홍성민_Charlie Hahn_Hanae Utamura_Klara Petra SzaboWang Yuyang_Yan Feng & Wu Fan

전시감독 / 유진상

주최 / 대구광역시
2014 청년미술프로젝트 'Sugar Apple Daegu'展
다양성에 바쳐진 예술, 자유로운 해체주의

2014 청년미술프로젝트
'Sugar Apple Daegu'展

2014_1112 ▶ 2014_1116
주최 / 대구광역시
주관 / 대구아트스퀘어_대구미술협회
후원 / 문화관광부_대구백화점_디크로마포토그라피_프랑스문화원라코뮤노테 이나부아블르_비아르몽드_일드프랑스_니세포르 니엡스샬롱_괴테인스티튜트

총감독 / 이수균LEE Soukyoun
협력 큐레이터 / 전리해 JEON Rihae
2014 아트뉴스
2014 경기신문
2014 개인전 _사람, 장소, 생각 그리고 그사이 / 아트팩토리
2013 SPACE  INVADERS (공간침투자) 展
SPACE INVADERS (공간침투자) 展

참여작가 : 박형렬, 안 준, 전리해

전시기간 : 2013.11.22 - 2014.01.08 / 오픈 11.22(금) 오후 5시 예정

전시장소 : 대구 space K
대구광역시 수성구 황금동 600-2번지 2F


전시소개 :
코오롱그룹의 문화예술 나눔공간 스페이스K_대구에서 올해의 마지막 전시로 사진 기획전 '공간 침투자’를 마련했습니다. 3인전 형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전시는 기록과 재현에 충실한 관찰자적 입장에서 벗어나 적극적인 연출을 통해 공간을 재구성한 사진 작품들이 전시됩니다. 사진 속 공간에 아날로그적 퍼포먼스를 개입시켜온 박형렬, 안준, 전리해 등 세 명의 작가는 회화나 설치 작품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속성들을 사진에 끌어들여 예술의 경계를 흩뜨리는 ‘공간 침투자’로 눈길을 사로잡을 것입니다. (스페이스 K 홈페이지에서 발췌)
2013 월간미술 3월호 기사 _ 우리가 주목하는 2535 작가
2013 월간미술 3월호 기사 _ 우리가 주목하는 2535 작가
2012. 부산비엔날레 특별전 도록
2012 부산비엔날레 배움의 정원 포스터
2012 부산비엔날레 배움의 정원
2012 올해의 청년작가 초대전 _ 대구문화예술회관
2012 대구문화 8월호 인터뷰
2012 영남일보 기사 _ 올해의 청년작가  초대전
2012 올해의 청년작가 초대전 _ 대구문화예술회관
2012 매일신문 기사 _대구미술관
2011 주간 한국일보 기사 _갤러리 온
2010 여성신문 - 헤이리 아트페어 아트로드77
주목할 만한 여성 화가 3인
나현신-블루의 또 다른 해석
전리해-역사적 장소의 기록 작업
혜자-활기찬 도시 내면 그려
아트페어 ‘아트 로드 77’이 헤이리 13개 갤러리에서 450여 점에 달하는 작품을 첫 공개한 6일 오후 6시. 전시 오프닝 행사가 열린 파주 헤이리 예술마을에는 국내 미술계에서 내로라하는 젊은 화가들이 모여들었다. 그 중 특히나 긴장감과 설렘이 함께하는 표정으로 등장한 여성 작가 3인을 만날 수 있었다. 나현신, 전리해, 혜자가 그 주인공이다.

세 작가는 최근 독창적이면서도 왕성한 창작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들은 저마다 긴장감과 기대감을 드러내면서 “신예작가로서 나의 작품을 관람객들에게 소개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각 분야의 많은 예술 관계자들과 만날 수 있는 기회여서 기쁘다”고 입을 모아 말했다.전리해(29) 화가는 한국전쟁 당시 피란민들이 모여 살던 대구 남산동의 재개발 직전 모습을 한국화를 전공한 경력을 살려 회화적으로 표현한 사진 작품인 ‘흔적의 경관’
2008 10월호 월간미술 대구전시리뷰 - 글. 윤규홍
탄탄한 이론으로 무장한 채 질주하는 젊은 작가들의 전시
미술에서 작가-큐레이터-비평가의 고유한 활동 영역이 무너진 것이 어제 오늘의 일은 아니다. 이미 현대의 예술이 과거와는 다른 방식으로 작동하면서, 비평의 비평(메타비평)이나 자기성찰(반영)적인 작품이 줄을 짓고 있는 것도 같은 맥락에서 짚을 수 있는 현상이다. 작가들이 영감어린 재능으로 탄생시킨 작품을 비평가들이 학구적인 지식체계에 따라 평가하는 단계를 벗어나서, 작가 스스로 자신을 비평한 내용과 형식을 작품에 담는 단계에 이르렀다.
이러한 경향은 작가들이 평론의 눈치를 볼 필요없이 자신의 목소리를 드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기도 했지만, 한편으로는 알맹이 없이 현학적인주제로 자기작업을 포장하는 사례도 늘어났다. 하지만 그 가운데에서도 다양한 방면의 예술 이론을 섭렵하고 충분한 고민을 거친 작가들의 진정성은 드러난다.
2008 경북도민일보 기사
더보기
2014 수퍼 로맨틱스 Super Romantics 실험적예술프로

대구예술발전소 DAEGU ART FACTORY 2014_1209 ▶ 2015_0125 ​ 참여작가 김과 현씨_류현욱_배윤환_배종헌_송호진_신제현심우현_유목연_유병서_이완_이지영_이태희이환권_장성은_전리해_차지량_최대진_홍성민_Charlie Hahn_Hanae Utamura_Klara Petra SzaboWang Yuyang_Yan Feng & Wu Fan 전시감독 / 유진상 주최 / 대구광역시